스포츠게시판

해트트릭 효과, 손흥민 英언론 파워랭킹 7위 진입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데일리메일은 20일(한국시간) 자체적으로 선정하는 2022~202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파워랭킹 순위 톱 10을 발표했다. 이 전까지 순위에 없던 손흥민의 이름이 등장했다.

손흥민은 지난 18일 레스터 시티와의 프리미어리그 8라운드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덕분에 이번주 파워랭킹 순위 7위에 이름을 올렸다.

리스트에 없다 갑자기 순위에 등장한 손흥민은 루이스 디아즈(10위)와 호베르투 피르미누(9위 이상 리버풀), 이반 토니(8위 브렌트퍼드)보다 높은 순위에 자리했다.

지난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에 올랐던 손흥민은 이 경기 전까지 시즌 마수걸이 골을 터뜨리지 못했다. 이로 인해 영국 현지 언론의 우려를 샀고, 레스터전에서는 선발 명단에서 제외되는 상황이 발생했다. 자칫 위기에 빠질 수 있었지만 손흥민은 교체로 들어가 단 13분 사이에 세 골을 기록하며 우려를 불식시켰다.

데일리메일도 ‘손흥민이 이번 해트트릭을 통해 안정을 찾았다’라며 호평했다.

손흥민 위로는 라힘 스털링(첼시)이 6위에 자리했다. 손흥민과 함께 순위에 새로 진입한 윌리엄 살리바(아스널)는 5위에 올랐다. 4위는 알렉산다르 미트로비치(풀럼)고 3위는 케빈 데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다. 2위는 손흥민의 팀 동료인 해리 케인(토트넘)이고 프리미어리그 데뷔 시즌에 이미 11골을 폭발시킨 엘링 홀란(맨체스터 시티)이 계속해서 선두를 지키고 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836 / 1 페이지
비상도메인

공지글


최근글


새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