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게시판

마요르카서 재능 꽃피우는 이강인, 라 리가 8월의 선수 후보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라 리가 사무국은 1일(한국시간) 2022~2023시즌 리그 8월의 선수 후보에 이강인을 비롯해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르셀로나), 보르하 이글레시아스(레알 베티스), 비니시우스 주니오르(레알 마드리드), 이아고 아스파스(셀타 비고), 헤로니모 룰리(비야레알), 에세키엘 아빌라(오사수나)까지 7명의 이름을 올렸다.

이강인은 레알 베티스와 2라운드에서 시즌 첫 도움을 기록한 데 이어 라요 바예카노와 3라운드에서 첫 골까지 터뜨렸다. 8월 3경기에서 1골 1도움. 공격포인트를 떠나 2선에서 뛰어난 공수 조율로 눈길을 끌었다.

물론 이강인의 수상 가능성은 그리 높지 않다. 경쟁자의 활약이 돋보인다. 레반도프스키와 이글레시아스는 8월에 나란히 4골씩 터뜨렸다. 아스파스와 아빌라가 각각 3골, 2골을 기록했고 주니오르도 2골 1도움을 기록했다. 골키퍼 룰리는 3경기 무실점 방어를 뽐냈다.

그럼에도 이강인이 이달의 선수 후보에 오른 건 그만큼 마요르카에서 재능을 확실하게 펼치고 있다는 방증이다. A대표팀 복귀를 노리는 그의 컨디션을 증명하는 또다른 지표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833 / 1 페이지
비상도메인

공지글


최근글


새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