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게시판

사비 감독, 골치 아프겠다...바르사, 바이에른 뮌헨, 인터밀란 죽음의 조 [UCL]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본문

25일(현지시간) 튀르키예(터키) 이스탄불에서 실시된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32강) 조별리그 조 추첨 결과, 바르사는 바이에른 뮌헨(독일), 인터밀란(이탈리아), 빅토리아 플젠(체코)과 함께 ‘죽음의 C조’에 편성됐다.

바이에른 뮌헨은 지난 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챔피언이고, 인터밀란은 이탈리아 세리에A 2위를 한 전통의 강호다. 빅토리아 플젠은 체코리그 챔피언.

사비 에르난데스 감독의 바르사는 올여름 이적시장에서 ‘골머신’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를 바이에른 뮌헨에서 영입했다. 또한 삼바스타 하피냐를 최전방 공격진에 보강했다. 미드필더 프랑크 케시에, 중앙수비 안드레아스 크리스텐센과 쥘 쿤데까지 영입했다. 그러나 챔피언스리그 정상의 길은 조별리그부터 험난하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846 / 1 페이지
비상도메인

공지글


최근글


새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