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게시판

황의조, 보르도 원정 명단 제외…'노팅엄 이적→올림피아코스 임대' 받아들이나

작성자 정보

컨텐츠 정보

  • 155 조회
  • 0 추천
  • 0 비추천
  • 목록

본문

타 리그 이적을 노리는 황의조(30·지롱댕 보르도)가 소속팀 원정 경기 명단에서 제외됐다.

황의조는 23일(한국시간) 프랑스 그르노블 스타드 데잘프에서 열린 2022~2023시즌 리그2(2부) 4라운드 그르노블 풋 38과 원정 경기 명단에서 빠졌다. 그는 이전까지 발랑시엔과 리그2 개막 라운드, 니오르와 3라운드에 교체로 나섰으나 이날은 뛰지 않았다.

지난 시즌 리그1에서 11골을 기록하며 두 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한 황의조는 올 여름 타 팀 이적을 노리고 있다. 여러 팀이 그에게 관심을 보였는데, 스스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선호하고 있다. EPL 클럽 중엔 국가대표팀 동료 황희찬이 몸담은 울버햄턴이 애초 보르도 구단에 제의했으나 이적료에서 엇박자를 보였다. 이후 노팅엄 포레스트가 접근, 보르도에 500만 유로 수준의 이적료를 제시하면서 협상 급물살을 탔다. 다만 노팅엄은 이적 이후 올림피아코스(그리스) 임대 조건을 매겼는데 황의조는 전성기 나이에 EPL 직행을 강하게 원하고 있다,

그러나 유럽 빅리그 이적 시장 종료(9월1일)가 다가오면서 황의조의 거취에 지속해서 물음표가 따랐다. 자연스럽게 그는 노팅엄의 제안을 받아들이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올여름 올림피아코스 유니폼을 입은 또다른 국가대표 동료 황인범과 연락했다는 그리스 현지 보도도 나왔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813 / 1 페이지
비상도메인

공지글


최근글


새댓글